파푸아뉴기니서 규모 7.4 강진…쓰나미 경보

629(3)-03_mini

파푸아뉴기니에서 5일(현지시간) 규모 7.4의 지진이 발생해 쓰나미 경보가 내려졌다.

AFP통신은 미국 지질조사국(USGS)의 발표를 인용해 이 강진이 파푸아뉴기니의 도시 코코포에서 133㎞ 떨어진 곳에서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진원은 지표에서 63㎞ 떨어진 곳으로 측정됐다.

진앙으로부터 300㎞ 이내에 있는 지역에는 쓰나미가 닥칠 수 있다는 경보가 나왔다.

쓰나미가 발생하더라도 호주나 뉴질랜드까지 영향을 미치지는 않을 것으로 관측됐다.

629(3)-03_mini

파푸아뉴기지 7.4규모 지진

태평양쓰나미관측센터의 연구원 배리 허션은 호주 ‘스카이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큰 피해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파푸아뉴기니에서도 현재까지 피해는 보고되지 않았다.

라바울 호텔의 수전 맥그레이드 회장은 로이터 통신 인터뷰에서 수영장의 물이 밖으로 튀어나올 정도로 강력한 진동이 있었다고 말했다.

맥그레이드 회장은 피해 조짐은 보이지 않는다고 상황을 전했다.

파푸아뉴기니는 지진과 화산활동이 잦아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지진대 에 자리를 잡고 있다.

<출처: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비전위클리뉴스는 연합뉴스의 공식 회원사입니다.>

조회수 (362) | 나누면 커지고 가벼워 집니다. 알리세요! 비전위클리뉴스

0 Comments

Leave a reply

©2014-2018 Vision Weekly News all rights reserved.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or    

Forgot your details?

Create Accou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