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7세 QLD 할머니, 베푸는 삶이 장수비결+

107세 QLD 할머니, 베푸는 삶이 장수비결